보도자료/성명서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 11.20~21 경주 더케이호텔, 사무국장 워크숍에서 남북 산림협력사업 논의 -


한국자유총연맹(총재 박종환, 이하 자총)1120()~21() 12일 간 경주 더케이호텔에서 전국 시구 사무국장 워크숍을 개최했다.

 

228개 시··구 지회 사무국장 등 300여 명이 참가한 워크숍은 국리민복을 바탕으로 한 자유총연맹 활동방향’(박성용 자총 연구원장)북한 산림의 현황(이준산 산림청 산림정책과장) 특강에 이어 국리민복 숲 가꾸기사업 설명, 본부별 사업계획 논의 및 지회 우수사업 평가 등 일정으로 진행됐다.

 

특히 자총은 이번 워크숍에서 자총의 새로운 비전인 국리민복가치 확산 동의 일환으로, 남북한 생존의 터전인 통일 한반도의 산림환경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향후 국리민복 숲 가꾸기를 통해 민간차원의 자발적인 범국민운동 전개를 위한 공감대 형성의 기회를 가졌다.


자총은 지난 919 평양 공동선언 합의사항 중 남북 생태계 보호복원을 위한 남북 환경

협력의 우선사항인 산림분야 협력에 적극 동참하고자 국리민복 숲 가꾸기사업을 기획했으며, 향후 인식공유와 확산을 위한 범국민 캠페인, 1회원 1나무심기, 북 식목행사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박종환 총재는 자총 모든 활동의 최고 판단 기준은 국민행복과 국가발전을 뜻하는 '국리민복' 정신이며, 환경·빈곤·기아·식량위기·인도주의와 같은 인류 생존직결되는 이슈, 그리고 평화통일, 사회경제적 효과 창출 등 중요한 사회 안에 민감하게 대응하고 해결점을 찾아나가는 것이 바로 자총의 핵심 역할이라고 강조하고 환경이 곧 경제이고 국리민복의 실천적 과제로서 북한 나무심기와 숲 가꾸기 운동을 자총의 역점 사업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1954년 출범한 자총은 지난 64년간 자유민주주의 수호·발전 및 자유민주적 기본질서에 입각한 평화통일을 추구하기 위하여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특히, 국민 행복과 국가 발전을 최고의 판단 기준으로 삼아 자유민주주의 역량 강화를 위한 국민운동에 주력하고 있다. 자총은 지난 2002UN경제사회이사회의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한 국내 최대 규모의 국민운동단체이다.


[언론보도]

1.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의양신문)

2.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시사매거진)

3. 한국자유총연맹, 남ㆍ북 산림협력 논의 (에코저널)

4. 박종환 자총회장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운동" 추진 (한국증권신문)

5.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다양사업 전개 (브레이크뉴스)

6.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일등방송)

7. 자유총연맹, 북한 나무심기와 숲 가꾸기 강력 추진 (뉴스웍스)

8.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엔디엔뉴스)

9.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선데이타임즈)

10.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글로벌뉴스통신)

11.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뉴스타운)

12. 자유총연맹, 경주서 2018 전국 시ㆍ군ㆍ구 사무국장 워크숍 (한국NGO신문)

13. 한국자유총연맹, 전국 시ㆍ군ㆍ구 사무국장 워크숍 열어 (국제뉴스)

14. 한국자유총연맹, 한반도 전역서 '국리민복 숲 가꾸기' 시행 (일요서울)

15. 한국자유총연맹, 북한에 '국리민복 숲 가꾸기' 박차 (일간투데이)

16. 한국자유총연맹, 평화통일 기원 '국리민복 숲 가꾸기' 추진 (쿠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