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보도

군산자유총연맹 ‘생활안보’ 초청강연

김동봉 前 군산경찰서장 “안보에 너나 없다”

한국자유총연맹 군산시지회(회장 한희창)가 지난 11일 오전 11시 자유총연맹 교육장에서 회원과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보강연회를 가졌다.

주제는 ‘남북통일에 대비하는 우리의 자세’였으며, 이날 강사로는 김동봉 前 군산경찰서장이 초청됐다.

김 前 군산경찰서장은 “안보를 이야기 할 때 너와 내가 따로 없고 어제와 오늘이 다를 수 없다”며 생활 속 안보 실현을 강조했다.
또 북한을 바라보는 우리의 인식의 변화와 이해와 설득으로 안전한 평화 체제를 구축하기 위해서 끈임 없는 노력으로 점진적으로
상생하면서 발전해 나아가야 할 것임을 강조했다.

또 급변하는 국제정세 속에서 최근 한반도의 평화 정착을 위한 노력들을 예의주시할 필요가 있다며 한반도의 공고한 평화정착을 이루어 갈 경우 앞으로 우리의 안보에 막대한 영향과 변화를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김 前 군산경찰서장은 “이 같은 변화에 직면할 우리의 마음가짐이 중요하다”며 “변화무쌍한 국내 및 국제 정세를 유연하게 대처할 역량을 생활 속에서 길러내며 대비해 나가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희창 회장은 “이번 교육이 시민들에게 평화적이고 올바른 통일관을 가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교육의 기회를 확대 제공해 시민들이 바람직한 통일관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